사이트 검색 입력

한·영 정상, 백신 교환 공식화..."25일부터 영국서 100만 도즈 도입 유력"

  송충원 기자     편집  2021-09-21 15:16:42
  one@daejonilbo.com  

영국이 보유한 코로나 백신 100만 도즈가 이번 주부터 한국에 공급될 전망이다.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20일(현지시각) 기자들과 만나 "9월 25일부터 영국으로부터 mRNA 백신 100만 도즈의 순차적 도입이 유력하다"고 밝혔다.이날 문 대통령과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간 정상회담에서도 이 같은 사실이 공식화됐다.

회담에서 존슨 총리는 "한국과 영국 간에 백신 교환을 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언급했으며, 문 대통령은 "백신 교환을 계기로 한·영 관계가 더욱 공고해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mRNA 백신은 화이자 또는 모더나 백신을 뜻하며, 영국이 한국에 제공하기로 한 물량 100만 도즈는 50만 명 분에 해당한다. 현재까지 영국이 한국에 제공할 코로나 백신에 대해서만 이 같이 전해졌으며, 한국이 영국에 제공할 부분에 대해선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서울=송충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대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