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대전 동구 불법현수막 없는 청정지역 만든다

  박우경 기자     편집  2021-02-23 17:58:19
  qkr95691@daejonilbo.com  


대전 동구는 23일 '불법현수막 없는 청정지역' 캠페인을 시행한다.

불법광고물 청정지역은 상시 단속을 실시하고, 불법 행위 3회 이상 적발시 과태료 500만 원 이하를 부과하기로 했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향후 청정지역을 더욱 확대해 쾌적하고 안전한 도시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우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대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