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수유부는 코로나19 백신 접종 권고…임신부는 제외

  박영문 기자     편집  2021-02-23 16:57:19
  etouch84@daejonilbo.com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모유 수유를 하는 경우라도 특별한 금기사항이 없다면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이 권고된다. 또 만성질환자나 혈액응고장애·항응고제 복용자도 백신 접종이 가능하다. 반면 임신부와 만 18세 미만 소아·청소년은 접종 대상에서 제외됐다.

23일 질병관리청 등 관계부처가 참여한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의 '보건의료인용 코로나19 예방접종 안내'에 따르면 수유부는 코로나19 백신 관련 아나필락시스(급성 중증 알레르기 반응) 이력 등 금기사항만 없다면 예방접종이 권고된다.

다만 현재까지 수유부에게 접종했을 때 수유부 및 수유부가 모유수유하는 영유아에 대한 안전성과 효능에 대한 자료는 없는 상태다.

이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주의사항에 '백신이 모유로 분비되는지는 알 수 없다'고 했다. 또 설명서에는 화이자 백신의 경우 모유 수유하는 영아에게 생물학적, 임상적으로 위험을 초래할 가능성은 낮다는 내용이 담겼다.

화이자 백신의 경우 모유를 수유하는 영아에게 생물학적·임상적으로 위험을 초래할 가능성이 적다고 안내서는 설명했다. 화이자 백신은 생백신이 아니며, 백신의 mRNA는 우리 몸의 세포 내에서 유전 물질(DNA)이 포함돼 있는 세포핵으로 들어갈 수 없고 체내에서 빠르게 분해되기 때문.

또 임신부는 현재까지 예방접종 시 안전성과 유효성에 대한 자료가 없어 추가적인 임상 연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백신 접종을 권고하지 않는다. 임신부가 코로나19에 감염될 경우 임신하지 않은 여성에 비해 중증으로 진행할 위험이 높고 조산 위험 역시 증가할 수 있다. 다만 예방 접종 전에 임신 여부 검사는 권장하지 않으며 , 임신을 계획하는 경우는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피임을 할 필요는 없다.

만 18세 미만 소아·청소년도 현재 접종 대상에서는 제외됐지만 향후 임상 결과에 따라 추가될 수 있다.

아울러 만성질환자에 대한 코로나19 예방접종은 권고된다. 코로나19 백신의 임상시험 결과, 만성질환자는 기저질환이 없는 사람과 비슷한 면역반응 및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중증 코로나19 감염 위험이 높은 기저질환자에게 코로나19 예방접종이 권고된다.

면역저하자나 인간면역결핍바이러스(HIV) 감염자 역시 따로 접종 관련 금기사항이 없으면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가능하다. 다만 면역저하자는 코로나19 예방접종에도 완전한 면역 반응을 보이지 않을 수 있다. 현재 면역저하자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면역 반응에 대한 근거가 부족, 최적 접종시기를 제시할 근거가 부족한 상황이다. 때문에 예방접종 후에도 바이러스 노출 가능성을 줄이기 위한 개인위생 수칙을 따라야 한다.

혈액응고장애나 항응고제 복용자는 의사의 소견에 따라 백신 접종이 가능하다. 혈액응고장애가 있는 경우 약물을 투여한 직후나 치료(혈우병 등)를 받은 직후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대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