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포토] 얼음에 갇힌 봄

  신호철 기자     편집  2021-02-17 21:01:01
  canon@daejonilbo.com  



눈이 녹아서 비나 물이 된다는 절기 우수(雨水)를 하루 앞둔 17일 봄을 시샘하듯 전국적으로 강추위가 이어진 가운데 대전 유성구 수통골 나뭇가지에 돋은 새싹이 얼음꽃으로 변해 눈길을 끌고 있다. 대전지방기상청은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18일 충청권 아침 기온이 -8℃ 내외로 떨어져 절정을 이룬 뒤 19일 낮부터 차차 풀릴 것으로 예보했다. 신호철 기자

눈이 녹아서 비나 물이 된다는 절기 우수(雨水)를 하루 앞둔 17일 봄을 시샘하듯 전국적으로 강추위가 이어진 가운데 대전 유성구 수통골 나뭇가지에 돋은 새싹이 얼음꽃으로 변해 눈길을 끌고 있다. 대전지방기상청은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18일 충청권 아침 기온이 -8℃ 내외로 떨어져 절정을 이룬 뒤 19일 낮부터 차차 풀릴 것으로 예보했다. 신호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대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