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제천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 8명 추가확진, 동선파악중

 이상진 기자     leesang4532@daejonilbo.com  
 편집  2020-11-26 11:24:28  

[제천]제천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지난 25일 4명에 이어 26일에도 8명이 추가확진 됐다.

제천시는 26일 오전 재난문자를 통해 "추가 확진자 8명이 발생해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전날 코로나19 감염 사실이 확인된 확진자 관련 전수검사 과정에서 8명의 추가 감염이 확인된 것으로 알려졌다.

시 보건당국은 확진자가 다닌 초등학교와 병원 접촉자 등 850여 명을 전수검사했다. 시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은 사람 일부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 중에는 제천시청 문화예술과 소속 직원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시는 관련 부서 직원에 대한 전수조사를 진행 중이다.

이와 함께 시는 코로나19 집단 확진에 따라 보건소 일반 업무를 오늘부터 전면 중단하기로 했다.

한편 코로나19 제천 7번 확진자가 입원했던 제천명지병원은 환자와 의료진 및 직원 등에서 더 이상 감염자가 나오지 않아, 26일 오전부터 정상 진료를 시작했다.

또 제천의 초등학생 B군과 관련해서 같은 학교 학생, 교직원 220여 명도 검사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시 보건소는 관계자는 "확진자 관련 정보는 추후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대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