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청양지역 코로나19 위기극복 성금 '꾸준'

 박대항 기자     pdh4112@daejonilbo.com  
 편집  2020-09-16 13:09:54  


청양군에 코로나19 위기극복에 보탬이 되고 싶다며 농업법인 ㈜청양푸드(대표 복정한)가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사진=청양군 제공

[청양]청양군에 코로나19 위기극복에 보탬이 되고 싶다며 성금을 기탁하는 손길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16일 군에 따르면 전날 공주시 소재 ㈜덕운(대표 유재훈) 임직원들이 성금 300만원을 기탁했다.

유재훈 대표는 "청양, 공주, 부여는 지역행복생활권으로 연결된 한 가족이라는 생각으로 기부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또 14일에는 농업법인 ㈜청양푸드(대표 복정한)가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청양푸드는 발달장애인 대상 농업활동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돌봄 농장으로 교육, 고용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명인교육센터㈜ 청양지사(대표 강경례)는 같은 날 대한타악예술진흥원 소속 칠갑타악공연단(회장 김명숙) 단원들과 함께 성금 400만원을 기탁했다.

대한타악예술진흥원장을 겸하고 있는 강경례 대표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 힘겹게 생활하고 있는 분들께 위안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돈곤 군수는 "여러 가지 힘든 상황 속에서도 나눔 문화를 실천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코로나19 상황이 끝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에 기탁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청양지역 코로나19 취약계층에게 전달될 계획이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공주시 소재 ㈜덕운(대표 유재훈) 임직원들이 청양군을 찾아 코로나19 극복에 보탬이 되라고 성금 300만원을 기탁했다.사진=청양군 제공
대전일보
  • Copyright© 대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