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이존관 공주부시장, 사랑의 빵 나눔 자원봉사 펼쳐

 양한우 기자     yhwseoul@daejonilbo.com  
 편집  2020-09-16 10:52:53  


이존관 공주부시장은 지난 15일 고마공주 나눔터에서 '사랑의 빵'을 만들어 코로나19 대응 사회적 격리로 심리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에게 전달했다. 사진=공주시 제공

[공주] 이존관 공주부시장은 지난 15일 고마공주 나눔터에서 '사랑의 빵'을 만들어 코로나19 대응 사회적 격리로 심리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에게 전달했다.

이 부시장은 이날 한성욱 공주기독교종합사회복지관장과 고마공주 나눔터 빵나눔 전문 봉사단 등 20여명과 빵을 만든 뒤 공주원로원을 방문해 어르신들에게 전달하고 위로의 시간을 가졌다.

이존관 부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때에 우리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다"며"안전한 공주가 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과 기관·단체에서 코로나19 대응에 힘써주시기 바라며 이웃을 위한 자원봉사활동에도 관심을 가져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공주원로원 측은 "코로나19로 외출과 면회가 금지되어 외로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에게 큰 힘이 됐다. 정말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고마공주 나눔터(주관 민들레처럼)은 올해 총 1200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참여해 100회가 넘는 활동을 이어오는 등 주위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대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