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공주시, 노인정책 전환 모색 위한 업무협약 체결… 협력관계 구축

 양한우 기자     yhwseoul@daejonilbo.com  
 편집  2020-09-16 10:52:50  


공주시는 한국프레스센터 국화홀에서 공주시를 비롯한 전국 12개 지자체가 참여한 가운데 '노인정책 전환 모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공주시 제공

[공주] 공주시는 한국프레스센터 국화홀에서 공주시를 비롯한 전국 12개 지자체가 참여한 가운데 '노인정책 전환 모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김정섭 시장과 양승조 충남도지사, 원희룡 제주도지사 등 지자체장과 이광재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사무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 설명과 서명, 교환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협약은 격리형 중심이었던 노인 정책을 놀이형으로 전환하기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 위한 것으로, 노인정책전환포럼 구성을 위한 실무협의회 결성도 지원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 7월 놀이형 노인 정책으로 충청남도가 전국 최초로 시범 실시한 충남형 어르신 놀이터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돼 현재 금성동 춘수정 도시공원에 내년 상반기까지 어르신 놀이터를 조성 중이다.

이곳은 어르신 건강 놀이기구 10여 종을 설치하고 전문강사를 배치, 어르신 신체활동의 중요성과 정신건강 프로그램 교육 등을 실시한다.

또한, 민선 7기 들어 지역 어르신들의 사랑방과도 같은 마을 경로당의 기능을 여가 문화 중심으로 강화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등 이른바 '경로당 복지'에도 주력하고 있다.

김정섭 시장은 "충남 지자체 중 유일하게 노인정책 전환 확산운동 협약에 참여할 수 있게 돼 뜻 깊게 생각한다"며"앞으로 고령친화도시 네트워크 가입, 경로당 무료 급식 등 어르신들의 수요에 맞춘 다양한 복지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대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