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서천군 국민체육센터 보조체육관 건립 순항

 최병용 기자     byc600@daejonilbo.com  
 편집  2020-09-16 10:52:30  


사진=서천군 제공

[서천]서천군이 주민들의 생활체육 수요 증가에 대비하기 위해 지난 2월 사업비 50억 원을 들여 착공한 국민체육센터 보조체육관 건립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현재 공정률 60%를 보이고 있는 보조체육관은 지상 2층, 연면적 1895㎡(약 573평) 규모로 1층에는 품새장, 사무실, 화장실과 2층에는 관람석과 방송실 등으로 구성됐다.

올해 긴 장마와 잦은 호우, 연이은 태풍에도 불구하고 공기를 2개월 앞당긴 올해 말 완공될 예정이다.

군은 태권도대회, 태권도 승단 심사, 선수 선발전 장소, 서천군 소속 태권도 선수 훈련장으로 활용해 서천군이 태권도 메카로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그동안 태권도대회 등 각종 행사 시 겪어온 선수 대기·준비 공간 부족 문제도 해소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에 구축한 인프라를 적극 활용해 각종 대회와 전지훈련 유치에 힘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병용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대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