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공주교육지원청, 기초학력 향상, 학생 맞춤교육 강화 컨설팅 추진

 양한우 기자     yhwseoul@daejonilbo.com  
 편집  2020-09-16 10:13:23  

[공주] 공주교육지원청(교육장 백옥희)은 초·중학교 42교 대상으로 기초학력 향상 및 학력격차 해소를 위한 컨설팅을 실시했다.

코로나 감염병 사태로 원격, 등교수업이 병행되고 있으며, 상황에 따라 교육활동이 변경 실시됨에 있어 학생별 맞춤교육이 절실하고 특히 가정환경 및 스스로 학습 결핍 요소를 갖고 있는 학생에 있어서는 학습 격차가 예상됨에 있어 학교에서 철저하게 준비되고 노력할 수 있도록 추진된 컨설팅이었다.

지난 15일 컨설팅에 앞서 학교별 기초학력 향상 및 학습격차 관련한 내용에 대해 자체 점검으로 계획과 추진에 세심함을 더할 수 있도록 하였고, 초·중 학교별 기초학력 부진학생 개별 지원상황을 파악하여 컨설팅에 임했다.

백옥희 교육장은 "쌍방향 수업 확대, 학생별 학습결손 진단과 이에 따른 적극 지원으로 학습에서 소외되는 학생이 없도록 하는 것은 학교의 가장 중요한 책임임을 강조하면서 앞으로도 필요에 따라 컨설팅이 지속된다"고 밝혔다.

한편 학교 현장이 어려움 속에서도 학생 맞춤교육을 위한 협력과 학교구성원 학습공동체 활성화의 긍정적인 면이 있다며 컨설팅을 통해 기초학력 향상(두드림학교 운영) 및 학습격차 해소를 위한 추진에 있어 어려운 점을 공유하고 학교에서 노력할 점을 알게 되어 감사하며, 코로나시대 학교교육이 모두가 지향하는 학생 맞춤교육을 한 단계 올리는 긍정적인 계기가 되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대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