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공주소방서, 산성시장 화재예방컨설팅 가져

양한우 기자 | 2020-07-30 10:07:41


공주소방서는 전통시장 화재발생에 대한 주민의 불안을 해소하고 전통시장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화재안전대책을 추진하기 위해 진행됐다. 사진=공주소방서 제공
[공주] 공주소방서(서장 류석윤)는 30일 공주산성시장 화재예방컨설팅을 실시했다.

이번 컨설팅은 지난달 발생한 전통시장 화재발생에 대한 주민의 불안을 해소하고 전통시장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화재안전대책을 추진하기 위해 진행됐다.

공주산성시장은 연면적 58,800㎡, 544개 점포, 거주인 169가구 368명인 전통시장으로 내부진입로가 협소하고 상점밀집도가 높아 화재발생시 많은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화재경계지구로 지정돼 있다.

주요 지도내용은 △소방시설 적정 유지관리 상태 △피난·방화시설 폐쇄 및 훼손 상태 여부 확인 △화재 발생 시 대피 요령 및 유사사고 방지교육 △소방통로 확보 여부 △자율소방대 역할 중요성에 대해 관계자에게 화재예방컨설팅을 실시했다.

류석윤 서장은 "전통시장은 다수인이 운집하는 장소로 화재에 대해 많은 주의가 필요하다"며 "소방서 화재안전 지도와 더불어 시장 관계자들의 자율적인 화재 예방으로 화재로부터 안전한 시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