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공주대, 학생과 시민들을 위한 맞춤형 '스마트헬스케어센터' 구축

양한우 기자 | 2020-07-30 10:07:40


공주대학교는 간호보건대학에서 '스마트헬스케어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센터 운영에 들어갔다. 사진=공주대 제공
[공주] 공주대학교(총장 원성수)는 간호보건대학에서 '스마트헬스케어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센터 운영에 들어갔다.

지난 29일 개소식에는 원성수 총장을 비롯한 이수현 센터장, 주요 보직교수, 최은숙 간호보건대학장, 최대선 의료정보학과장, 시민 및 학생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개소한 '스마트헬스케어센터'는 스마트헬스 장비를 이용한 건강상태 체크, 스마트밴드를 통한 지속적인 모니터링 및 관리 이외 다양한 체험 기회를 통한 스마트헬스 교육 등을 제공한다.

센터 이용은 공주대 학생과 충남도민이라면 누구나 자유롭게 신청하고 이용 할 수 있다. 예약 신청은 공주대 스마트헬스센터(http://smarthealth.kongju.ac.kr/)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원성수 총장은 "센터 개소를 위해 애써준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 드리며 지속적인 센터 발전을 위해 지지와 성원을 보낸다"며"충남-세종의 대표 국립대학교로 최첨단 스마트헬스케어 기술을 이용한 시민과 학생들의 자가 건강 관리능력과 건강 인식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을 기대 된다"고 말했다.

한편, 공주대 간호보건대학 의료정보학과(학과장 최대선)는 국립대학의 지역사회 기여를 통한 학교-지역 상생발전의 일환으로 2019년부터 국립대학 육성사업 '스마트헬스플랫폼 공유'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지역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공주시의 건강도시 만들기에 노력하고 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