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충북농기원, '농촌클린사업장 8곳' 안심 여행지 추천

김진로 기자 | 2020-07-12 12:00:24

[청주]충북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안전과 위생관리를 철저히 실천하는 도내 '농촌클린사업장' 8곳을 안심 여행지로 추천한다고 12일 밝혔다.

'농촌클린사업장'은 코로나19 위생규칙을 준수하고 안전관리 실천, 배상 책임보험 가입, 응급처치 교육 이수, 가족 단위 등 소그룹 대상(20명 이내) 체험 프로그램 운영이 가능한 농촌교육농장이다.

클린사업장 8곳은 △청주(3곳) 더자람교육농장(청주시 남일면), 신나유(청주시 흥덕구), 다래목장(청주시 내수읍) △제천(1곳) 아름다운농장(제천시 송학면) △보은(2곳) 산모랭이 풀내음(보은군 내북면), 문화충전소 가람뫼(보은군 보은읍) △증평(1곳) 송영희 전통담금(증평군 증평읍) △음성(1곳) 푸르미농장(음성군 대소면)이다.

도 농업기술원 신형섭 농촌자원과장은 "도내 농촌교육농장을 안심하고 체험할 수 있는 환경으로 만들 수 있도록 농촌진흥청과 함께 노력할 것"이라며 "향후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맞는 충북의 농촌클린사업장을 점차 확대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