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서천군청 소속 우상혁 선수 남자 높이뛰기 국내 1인자 위용

최병용 기자 | 2020-07-12 11:51:14


사진=서천군 제공
[서천]올 시즌 세계 남자 높이뛰기 공동 1위 기록을 갖고 있는 남자 높이뛰기 국가대표 우상혁(24·서천군청)이 다시 한 번 금메달을 목에 걸며 1인자의 위용을 뽐냈다.

지난 9일 경북 예천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제49회 전국종별 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 높이뛰기에서 2m25를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한 것.

우상혁은 지난 3월 호주 캔버라 썸머시리즈10 결승 1위(2m30)와 호주NSW오픈 챔피언십에서 우승(2m24)한 바 있다.

지난달 정선에서 열린 '제74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서 2m20을 기록하며 대회 6연패를 달성하는 등 대한민국 남자 높이뛰기 간판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주고 있다.

우상혁은 코로나19의 전 세계적 확산으로 연기된 내년 도쿄올림픽에 출전하기 위해 국가대표 태릉선수촌에서 맹훈련을 하고 있다.

최병용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