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당진시 채운동-당진IC 연결 국도32호선 대체우회도로 건설 시급

차진영 기자 | 2020-07-12 11:47:06


당진시 시가지를 통과하는 국도32호선국도의 대체 우회도로 건설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 = 당진시 제공
[당진]당진시 채운동 - 송악읍 반촌리를 연결하는 국도32호선 대체우회도로 건설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당진시 채운동 채운교-당진IC를 잇는 국도32호선은 채운동의 도시개발로 인한 교통량 증가와 주말이면 서해안고속도로의 대체 도로로 이용돼 상습적인 체증이 발생한다.

특히, 주말 최대 일일 3만1000대의 차량이 통과 하고 있다.

당진시에서도 국도32호선 대체우회도로 건설을 위해'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 계획'에 최종 반영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채운동과 송악읍 반촌리를 잇는 대체우회도로는 총길이 13.66km로 사업기간은 2020년부터 2030년 까지다.

당진시는 2017년부터 우회도로에 대한 타당성 용역을 추진했고 충남도, 국토부, 국토연구원 방문건의, KDI일괄 예타 현장조사를 마쳤다.

우회도로 선정의 관건은 예비타당성 조사다.

과거 예비타당성 조사는 조사 항목 중 경제성(B/C) 비중이 상대적으로 높았지만 전국적으로 경제성이 1 이상의 사업이 없는 만큼 정책성분석평가(AHP)의 비중이 크게 차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당진시도 정책성 분석 평가 자료를 보완하고 있으며 당진시 특성에 맞게 평가 항목을 정량적으로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당진시 관계자는 "당진시의 경우 현재 충남 15개 시군 중 유일하게 시가지를 벗어나는 우회도로가 없는 실정으로 향후 LNG기지 건설, 국가산업단지, 당진항 등의 영향으로 교통량 증가가 예상된다"며 "우회도로 개설이 안 될 경우 상습 교통정체지역으로 형성돼 국도의 기능을 상실할 가능성도 충분하다"고 말했다.

차진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