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취임 2주년' 조길형 충주시장, 민선7기 '변화를 체감하는 도시 건설' 포부 밝혀

진광호 기자 | 2020-06-29 11:53:41

[충주]조길형 충주시장이 29일 민선 7기 2주년을 맞아 '변화를 체감하는 도시 건설'의 포부를 밝혔다.

조 시장은 29일 취임 2주년을 맞아 열린 간담회 자리에서 "민선 7기 출범 이후 예산 1조 원을 돌파하고 유치기업 100개, 고용인원 5369명, 투자금액 2조 7308억 원이라는 사상 최고의 투자 유치 성과를 거두며 지역 발전의 새로운 전기를 맞이했다"며 "앞으로는 내실 있게 도시를 확장해 가며 시간이 갈수록 가치가 더해가는 도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조 시장은 민선 7기 2주년 최고의 성과로 현대엘리베이터의 충주 이전 결정과 현대모비스 수소연료전지 제2공장 준공을 꼽으며 "기업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전폭적인 행정지원으로 지역의 성장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 시민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자부심을 느끼게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조 시장은 지난 2년간이 충주의 역량을 획기적으로 강화한 시간이었다면, 민선 7기의 남은 2년은 지역의 품격을 높여가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복합체육센터, 예술의 전당, 시민의 숲 등 시민의 문화 향유를 책임질 생활SOC시설 건립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시내 상권과 연결되는 실속 있는 관광지 발굴에도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며 "대단위 사업에만 집착하지 않고 시민의 삶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상·하수도, 도시가스 등 생활기반시설 확충도 소홀히 하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조 시장은 "시민이 변화를 체감하는 충주를 만드는 것이 시정의 확고한 목표"라며 "충주에 산다는 것이 행복하고 자랑스럽게 느끼도록 해 주는 일들이 앞으로 계속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