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예산군, 코로나19에도 사과즙·사과와인 대만 수출

박대항 기자 | 2020-06-29 11:48:35


예산군 예산사과융복합활성화사업단이 꾸준한 홍보활동을 통해 명품 예산황토사과 가공식품인 사과즙과 사과와인을 코로나19로 위축된 가운데도 해외 수출시장을 열어가고 있다.사진=예산군 제공
[예산]예산군 예산사과융복합활성화사업단이 꾸준한 홍보활동을 통해 코로나19로 위축된 해외 수출시장을 열어가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사업단은 지난해 6월 14일부터 16일까지 박영란 사무국장과 실무추진단이 대만 최대 유통마트에서 홍보판촉전을 펼친 바 있으며 이후 지속적인 수출 판로를 열면서 오는 7월 17일에도 대만으로의 수출이 예정되는 등 농가의 고소득 창출이 이어지고 있다.

예산황토사과 가공식품인 사과즙과 사과와인은 면역력 증대는 물론 고급스러운 향과 포장으로 대만 소비층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으며 포스트코로나 시대 농가의 수출 효자상품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황선봉 군수는 "글로벌 세계화 시대에 살고 있는 오늘날 국내는 물론 국제사회가 코로나19로 인한 막대한 손실이 우려되는 가운데 이번 수출은 우리군 농산물 우수성을 해외로 알리는 확실한 기회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해외 시장 개척과 수출농가 해외 시장 경쟁력 제고 및 품질향상과 시장개척을 위해 사업단과 함께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예산군 예산사과융복합활성화사업단이 꾸준한 홍보활동을 통해 명품 예산황토사과 가공식품인 사과즙과 사과와인을 코로나19로 위축된 가운데도 해외 수출시장을 열어가고 있다.사진=예산군 제공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