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국가지점번호판' 응급상황 발생시 '효자'

박대항 기자 | 2020-05-21 11:19:21


예산군이 위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구조를 위해 가야산 및 용굴산, 대흥면 등 관내 안전취약 지역에 국가지점번호판 설치, 소중한 생명을 보호하는데 앞장서고 있다.사진=예산군 제공
[예산]예산군이 위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구조를 위해 가야산 및 용굴산, 대흥면 등 관내 안전취약 지역에 국가지점번호판 20개를 설치 완료했다고 21일 밝혔다.

군은 그동안 관내 약 260여개의 국가지점번호판을 설치한 바 있으며 응급상황 발생 시 번호를 알리면 소방서 및 경찰서 등과 정보를 공유해 빠르게 구조를 받을 수 있다.

또한, 국가지점번호판은 주기적인 도로명주소 안내시설 일제조사를 통해 효과적으로 관리되며 국가주소정보시스템(KAIS)에도 등록된다.

군은 올 하반기 주민과 관광객이 많이 방문하는 예당관광지 및 내포 사색길에 야간 에도 눈에 쉽게 띄는 '태양광 발광형 국가지점번호판 및 안내판'을 추가 설치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응급상황 발생 시 국가지점번호를 확인하고 긴급전화인 112, 119 등에 신속히 알리면 귀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다"며 "긴박한 사고의 순간에 국가지점번호를 적극 활용해 주민들의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