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아산시, (가칭)풍기역사 신설 협의 완료

황진현 기자 | 2020-05-21 10:27:16


(가칭) 풍기역사 신설 위치도. 사진=아산시 제공
[아산]아산시는 국토교통부로부터 수도권전철(1호선) 가칭 풍기역사 신설 협의를 완료했다고 21일 밝혔다.

풍기역사는 시가 역점으로 추진하고 있는 풍기역 도시개발사업 지구 내에 신설된다. 시는 풍기역 신설을 위해 그 동안 사전 타당성조사를 실시해 경제적 타당성(B/C=1.03)을 확보하고 국토교통부 철도건설과,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철도공사 등 관계기관 방문으로 적극적인 협의를 이끌어 냈다.

풍기역은 사업비 약 1582억 원이 투입되며 수용인구 1만 1000여명 규모로 조성중인 풍기역지구 도시개발사업 내에 건설될 예정이다.

풍기역이 신설되면 시외 및 고속버스터미널, 이순신 종합운동장, 아산-천안 고속도로 IC 등과 함께 아산시민의 교통복지와 삶의 질 향상 등 구도심 지역발전에 기폭제가 될 전망이다.

시는 향후 한국철도시설공단과의 사업 착수를 위한 위·수탁 협약을 체결하고 기본 및 실시설계를 속도감 있게 추진할 계획이다.

오세현 시장은 "풍기역 신설 확정으로 풍기역지구 도시개발사업과 모종샛들지구, 모종1지구, 모종2지구 도시개발 등 시에서 추진 중인 도시개발사업에 가속도가 붙게 됐다"며 "구도심 활성화를 위해 사통팔달의 교통망을 갖춘 지속적인 도시개발로 명품도시 아산을 만들기 위해 긴장을 늦추지 않고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황진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