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정의당 세종시당 ""n번방 사건, 한국 장년층 성의식서 비롯"

이용민 기자 | 2020-03-25 14:09:24


▲정의당 세종시당은 25일 소담동 세종지방경찰청 앞에서 텔레그램 성착취 사건 관련자 처벌울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사진=정의당 세종시당 제공
정의당 세종시당이 '텔레그램 n번방' 사건이 한국 장년층의 비뚤어진 성의식에서 비롯됐다고 주장했다.

정의당 세종시당은 25일 소담동 세종지방경찰청 앞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n번방, 텔레그램 성착취 사건은 일부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 사회 장년층의 비뚤어진 성의식이 그대로 투영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많은 언론에서는 이번 성착취 동영상 사건에 관련된 이들이 사회 부적응자가 아닌 우리 주변의 평범한 남성이라는 사실에 주목하며 이를 헤드라인으로 보도하고 있다"면서 "이 사건의 본질은 우리 사회 소위 어른들의 성의식이 얼마나 형편없었고, 그 형편없는 성의식을 그대로 물려받은 10대, 20대가 어떻게 자라게 되었는지를 드러낸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더불어민주당 홍성국 후보(세종 갑)의 자진사퇴를 요구하기도 했다.

이들은 "텔레그램 n번방에 올라오는 이들의 비뚤어진 성의식이나 방 타령을 하며 방 덕분에 우리 산업이 성장했다고 운운하던 홍성국 후보나 모두 다 우리 사회의 비뚤어진 성차별과 성의식이 만들어낸 이들"이라며 "그러면 안된다는 좋은 귀감을 후대에 남기기 위해서라도 홍성국 후보가 자진 사퇴를 하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