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 충북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현장방문 간담회 개최

오인근 기자 | 2020-02-13 13:05:25


▲김현미 (왼쪽)국토교통부장관이 13일 충북혁신도시 내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을 방문해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이 13일 충북혁신도시 내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을 방문해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을 비롯해 이시종 충북도지사, 조병옥 음성군수, 송기섭 진천군수 및 혁신도시 내 이전공공기관장들이 참여해 충북혁신도시의 정주여건 개선 등 건의사항에 대해 논의했다.

음성군은 △충북혁신도시 내 클러스터 용지의 공동주택용지 변경 △맹동 신돈교차로 접속도로 확장 사업 등 인구 유입과 주민들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지원을 국토교통부에 요청했다.

또한,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조성 중인 △국민체육센터 △어린이 도서관 △공동 직장 어린이집 △공영주차장 및 소방복합치유센터의 조기 착공이 원활히 추진 될 수 있도록 협조를 당부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은 "코로나19(우한폐렴) 대응에 적극 협조해 준 충북혁신도시 주민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충북혁신도시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 국토교통부에서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조직 내 혁신도시발전추진단을 중심으로 △충북혁신도시 내 본성고등학교의 교육부 중앙투자심사 조건부 설립 승인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 구축 공모사업 최종 선정 등 충북혁신도시의 성공적인 정주 여건 조성을 위해 적극 추진해 나가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이 13일 충북혁신도시 내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을 방문해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음성군 제공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