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충주상의 10년 연속 청년내일채움공제 시행

진광호 기자 | 2020-01-14 13:47:46

[충주]충주상공회의소(회장 강성덕)가 10년 연속 '청년내일채움공제' 사업 운영기관으로 선정돼 올해도 사업을 진행한다.

청년내일채움공제는 청년들의 중소·중견기업 신규 취업과 장기근속을 촉진하기 위해 청년·기업·정부 3자가 같이 일정 금액을 적립해 취업청년에게 자산형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만 15세 이상 34세 이하의 청년과 상시근로자 5인 이상의 중소기업 및 중견기업(3년 평균 매출액 3000억원 미만)이 가입 대상이며, 3년형은 뿌리기업에 취업한 청년 및 기업이 참여 대상이다. 신규 취업한 청년이 2년 동안 300만원을 적립해 1600만원을 받는 '2년형'과 3년 동안 600만원을 적립해 3000만원을 받는 '3년형'이 있다.

2020년 청년내일채움공제사업 주요 변경내용은 가입신청기간이 정규직 취업 후 6개월 이내 신청으로 연장됐고, 임금상한을 월 350만원이하로 낮추었다. 또 12개월 이내에 이직 시에는 해지환급금을 지급하지 않는 것으로 변경 됐다. 다만 연 3회 이상 임금을 체불한 기업은 청년공제 가입 신청대상에서 제외된다.

강성덕 회장은 "청년내일채움공제를 통해 기업에는 우수인력 채용과 고용유지를 지원하고 청년에게는 자산형성 및 장기근속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