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성폭행 의혹' 김건모, 결국 전국투어 콘서트 취소

2019-12-13 14:29:57


▲가수 김건모 측 변호인인 법무법인 서평 고은석 변호사(오른쪽)와 김 씨의 소속사 건음기획 손종민 대표가 13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하기 위해 도착하고 있다.[연합뉴스]
성추문에 휩싸인 가수 김건모가 남아있는 전국투어 콘서트 일정을 전면 취소했다.

공연제작사 아이스타미디어는 13일 블로그를 통해 "최근 발생한 아티스트 측 이슈로 인해 12월 24일부터 내년 2월 29일까지 예정돼 있던 (김건모) 전국투어 일정 전체를 부득이하게 취소하게 됐다"고 밝혔다.

공연제작사는 "관객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유감스럽게 생각하는 바이며 깊은 사과의 말씀을 올린다"며 모든 예매자에게 취소수수료를 비롯해 결제 금액 전액을 환불하겠다고 안내했다.

김건모는 지난 2016년 11월 데뷔 25주년 기념 미니앨범 '50'을 발표한 뒤 전국투어에 나섰다. 이달 24일 부산에 이어 광주·의정부·수원·대구·서울 공연 등이 내년 2월까지 남아 있는 상태였다.

다만 김건모는 성폭행 의혹 제기 직후인 지난 7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25주년 전국투어 인천 피날레 공연은 예정대로 소화했다.

강용석 변호사 등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는 지난 6일 유튜브 방송을 통해 김건모가 과거 유흥업소 여성 A씨를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강용석 변호사는 A씨를 대신해 9일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그러나 김건모는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 강남경찰서에 13일 A씨를 무고 등으로 맞고소하는 등 성폭행 의혹은 전면 부인하고 있다.

[연합뉴스]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