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천안·아산·당진 내일까지 눈 8cm…대전·세종도 눈 소식

김용언 기자 | 2019-12-02 17:25:24

2일 오후 늦게부터 3일 오후까지 충청권에 최대 8cm의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3일 아침 기온도 영하권으로 떨어져 출근길 빙판길이 우려된다.

2일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중국 중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2일 오후 9시부터 충남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겠다. 충남 당진, 아산, 천안은 대설 예비특보가 내려졌다.

3일 오후까지 충남지역에는 3-8cm의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 대전·세종 지역도 3일 오전까지 1-5cm의 눈이 오겠다.

이번 눈은 추운 날씨로 그대로 쌓일 가능성이 높다. 충청권의 3일 아침 기온은 영하 6-0도 분포를 보이겠다. 낮 기온도 평년(8-9도)보다 낮은 5-7도에 머물겠다.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영하권을 맴돌 것으로 보인다.

대전기상청 관계자는 "밤새 내린 눈이 얼어 출근길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아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