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충주 발효팝콘 '판매왕 챌린지'1위... 국무총리상

진광호 기자 | 2019-12-02 11:30:00

[충주]충주시는 '2019년 농식품 창업콘테스트(판매왕 챌린지분야)'에서 신니면 내포긴들영농조합(대표 손병용)이 토종 옥수수로 재배한 발효팝콘을 판매해 1위를 차지했다고 2일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농업기술실용화재단 주관으로 열린 농식품 창업콘테스트는 농식품 및 전후방 산업분야에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사업모델 및 제품을 보유한 창업자를 발굴·육성하기 위해 2015년부터 매년 추진하고 있다.

농식품 창업콘테스트는 투자왕 챌린지, 판매왕 챌린지 등 2개 부문에서 최종우승팀을 선발했으며, 판매왕 챌린지 부문에 내포긴들영농조합 발효팝콘이 당당히 1위를 차지해 국무총리상 수여와 우승상금 1억원을 받았다.

이번 콘테스트는 200여개팀의 치열했던 예선을 통과한 25개 팀이 본선에 진출하였고 그 중 열띤 경쟁 끝에 최종 15개 팀이 결선에 진출했다.

판매왕 챌린지 결선에 도전한 내포긴들체험마을은 이번 콘테스트를 위해 제품에 대한 정보제공과 판매홍보를 진행해 8000만원의 판매액을 올리며 당당히 판매왕 챌린지 분야에서 1위를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내포긴들영농조합 발효팝콘은 판매왕 1위, 국무총리상 수상이라는 명예와 함께 유튜브, 인터넷 홈페이지 등 다양한 채널에서 제품을 홍보할 수 있는 기회까지 얻었다.

한편 내포긴들체험마을은 지난 8월 제6회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에서도 소득체험분야 2등, 농협중앙회에서 주관하는 제2회 깨끗하고 아름다운 농촌마을 가꾸기 경진대회에서도 은상을 수상하며 선도적인 농촌체험마을로 거듭나고 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