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옥천지역 온 누리에 사랑과 평화가 성탄절점등행사 가져

육종천 기자 | 2019-12-02 11:26:07


▲옥천군기독교연합회는 온누리에 사랑과 평화가 성탄절점등 행사를 가졌다.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옥천지역에는 2019년 온 누리에 사랑과 평화가 성탄절점등 행사가 열렸다.

2일 군에 따르면 옥천군(김재종 군수)와 옥천기독교연합회(회장 양병만 목사)는 1일 오후 5시 옥천군 여성회관 앞 2019년 성탄절 점등 및 사랑의 쌀 전달식을 가졌다.

특히 2019년 성탄절 점등행사 및 사랑의 쌀 전달식은 1부와 2부로 나누어 진행됐다. 1부는 옥천기독교연합회 소속 프레이업 찬양단이 성가를 합창하고 이어 최영만 옥천기독교연합회 부회장이 시작행사기도, 양병만 회장 설교에 이어 김재종 옥천군수와 김외식 옥천군의회 의장이 축사, 마지막으로 축복기도가 이어졌다.

2부는 옥천기독교연합회가 한달여 동안 기부받은 사랑의 쌀 (3톤)을 옥천군에 전달한 사랑의 쌀 전달식과 트리점등식에 이어 프레이업 찬양단이 '기쁘다 구주 오셨네'를 합창해 성탄절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이 점등식에는 김외식 옥천군의회의장, 군의원, 옥천군의 각 기관단체장 그리고 옥천기독교연합회 회장 양병만 목사를 비롯한 각 교회 목사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매년 향수공원 분수대에서 진행하던 성탄절 점등식을 올해에는 장소를 여성회관 앞 공터로 옮겨 트리를 설치해 IC사거리 어디에서든 트리가 잘 보일 수 있도록 설치했다.

고속도로를 통해 옥천군을 방문하는 사람들이 처음으로 트리를 볼 수 있도록 만들어 방문객들이 따뜻한 옥천군의 인상을 준다.

이날 점등된 트리는 매일 오후 5시부터 다음날 오전 6시까지 점등된다. 2020년 1월 초순에 철거될 예정이다.

옥천군기독교연합회 관계자는 "성탄트리의 빛이 옥천군의 어두운 곳까지 비추어 군민화합과 평화를 가져다주길 바란다" 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