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당진시, 고대농업인상담소 개소

차진영 기자 | 2019-12-02 10:01:06

[당진]당진시는 2일 당진시 고대면 용두리에 신축한 고대농업인상담소의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2일 진행된 개소식에는 김홍장 시장과 당진지역 농업인학습단체, 고대지역 주민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회와 경과보고, 테이프 커팅, 시설견학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고대농업인상담소는 총6억9000만 원을 투입해 지난해 1월 착공, 올해 10월 준공됐다. 대지면적 656㎡, 건축면적 221.14㎡로, 사무실과 상담실, 농업인 교육관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앞으로 고대농업인상담소는 지역 농업인에 대한 영농기술 상담과 재배기술 보급, 현장애로 기술 출장지도 등의 업무를 수행하며, 학습단체인 농촌지도자회와 농업경영인회, 생활개선회, 4-H회 등의 조직과 육성도 담당하게 된다.

센터 관계자는 "고대농업인상담소가 농업인들의 민원수렴의 창구 역할은 물론 농업기술 상담과 선진농업기술 정보를 제공하는 영농현장의 해결사로 당진 농업 발전에 큰 역할을 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지소 2곳과 고대농업인상담소 포함 12개의 농업인상담소를 운영해 영농기술 전파에 앞장서고 있다.

차진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