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대전 공동주택 매매가 29주, 전세 20주 연속 상승 기록

천재상 기자 | 2019-11-07 16:42:22

대전 공동주택 매매가격이 반년 넘는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전세 가격 역시 20주 연속 상승을 기록했다.

7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대전 공동주택 매매가격 변동률은 지난 4일 기준 0.34% 상승했다. 지난 주 0.36%에 비해 0.02%포인트 하락했지만,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뒤이어 서울·경기(0.09%), 울산(0.06%), 인천(0.03%) 등의 순이었다.

자치구별로는 서구(0.48%)는 정비사업이 진행되는 지역과 학군이 좋은 곳 위주로, 중구(0.35%)는 입지가 양호한 지역 위주로, 유성구(0.32%)는 노은역 인근과 주거선호도가 높은 곳 중심으로 상승했다. 대전 공동주택 매매가격은 지난 4월부터 상승세를 나타내기 시작해 11월 첫 째 주 들어서면서 29주 연속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전세가격 변동률도 20주 연속 상승하는 중이다. 전주 0.16%에 견줘 0.04%포인트 올라 0.20%를 나타내 세종(0.29%) 다음으로 높았다. 뒤를 이어 경기(0.13%), 충남(0.12%), 대구(0.09%) 등의 순이었다.

서구(0.44%)는 정비사업이 있는 지역 위주로, 대덕구(0.11%)는 신축 단지 지역 중심으로 상승했다.

한편, 전국 공동주택 매매가격은 0.04%, 전세가격은 0.06% 상승해 지난 주와 비교해 상승폭이 유지됐다. 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