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호서대 '니하오! 코리아' 프로그램 성황리 마쳐

황진현 기자 | 2019-11-07 11:34:44


▲호서대 국제청소년리더교류지원사업 '니하오! 코리아'프로그램에 참여한 중국 유학생들과 한국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호서대 제공
[아산]호서대학교는 여성가족부와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 주관한 국제청소년리더교류지원사업 '니하오! 코리아'프로그램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7일 밝혔다.

'니하오! 코리아'는 호서대 중국유학생과 한국학생 90여 명을 대상으로 천안의 역사와 문화, 지역축제를 함께 나누고 즐길 수 있는 지역의 특수성을 접목시킨 교류 프로그램이다.

이번 행사는 호서대 청소년문화상담학과가 지난 9월부터 10월까지 총 7회에 걸쳐 진행했으며 지난 6일 그동안 진행했던 활동 전시회를 개최했다.

행사에 참여한 학생들은 천안의 가장 큰 축제인 '2019 천안 흥타령춤축제' 거리퍼레이드에 참여했고 지난달에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독립기념관과 유관순 생가 등을 직접 탐방했다.

청소년문화상담학과 학과장 정철상 교수는 "각국의 이해도를 넓히며 상호 간의 문화학습과 지역사회에 대한 관심과 호감도를 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향후 베트남 등 타 국가 청소년들과도 교류의 장을 넓혀 나가겠다"고 말했다. 황진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