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서산시, 일명 '떴다방' 주의 당부

정관희 기자 | 2019-11-07 11:32:41

[서산]서산시보건소는 이달 말까지 허위·과대광고를 하며 상품을 판매하는 방문판매업(일명 '떴다방')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점검 및 홍보활동에 나선다.

이 점검은 홍보관·체험관과 관광객 이용이 많은 고속도로 휴게소 등을 대상으로 시니어감시원과 합동으로 실시된다.

식품 또는 건강기능식품을 질병치료 등에 효능·과가 있는 것처럼 허위·과대 광고하는 행위나 일반 식품을 건강기능식품이나 의약품처럼 판매하는 행위 등이 점검 대상이다.

경로당을 직접 방문해 피해예방 순회교육을 실시하고, 홍보물을 배부하는 등 홍보활동도 함께 실시해 피해자 발생 방지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김지범 보건위생과장은 "어르신들을 현혹시켜 피해를 입히는 판매행위가 지능·다양화됨에 따라 피해자 발생우려가 큰 만큼 주의가 필요하다"며 "이와 같은 불법적 판매행위가 근절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점검과 홍보를 통해 소비자 피해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관희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