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금산군, 전역 예정 간부 대상 귀농·귀촌 프로그램 '호응'

길효근 기자 | 2019-11-07 11:31:24


▲금산군은 4-7일 농업기술센터에서 전역 예정 간부 30명을 대상으로 귀농·귀촌 교감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사진=금산군 제공
[금산]금산군은 4-7일 농업기술센터에서 귀농·귀촌을 꿈꾸는 전역 예정 간부 30명을 대상으로 귀농·귀촌 교감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7일 밝혔다.

군은 선배 귀농인과의 인적 네트워크를 구성하고, 정착 초기에 꼭 알아야 할 사항을 프로그램으로 구성해 참여자의 호응을 얻었다.

참여자들은 전역 후 금산군에 정착해 성공한 귀농 농가를 찾아 딸기와 표고버섯 재배 노하우를 습득할 수 있는 일정과 깻잎따기, 인삼꽃병만들기, 청국장 만들기 등 체험활동과 금산의 아름다운 경치와 문화를 한껏 느낄 수 있는 프로그램을 소화했다.

군은 귀농·귀촌 희망 도시민과 전역 예정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귀농 정보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을 꾸준히 운영 중이다.

특히 금산이 가진 자연환경 등의 강점을 활용해 체계적인 귀농·귀촌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인구증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금산군에 정착을 희망하는 도시민들과 전역 예정자의 성공적인 귀농·귀촌을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길효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