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괴산군, '착한일터·착한가게·착한가정' 현판 전달식 가져

오인근 기자 | 2019-11-07 11:30:49

[괴산]괴산군은 7일 군청 회의실에서 이차영 군수와 노영수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착한일터·착한가게·착한가정' 현판 전달식을 가졌다.

군에 따르면 이날 현판식은 지난 1월부터 범 군민 운동으로 펼치고 있는 '괴산사랑 희망 나눔 운동' 실천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괴산군청 600여 명의 공직자들은 매달 급여 우수리 모금을 통해 '괴산사랑 희망 나눔 운동'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또한 △(주)미미식품 △두웰타워 △(주)햇빛사랑 △(합)서울축산 △새재황토방 △불정석유 △민족통일괴산군협의회 △새마을농약사 △금호타이어 △효재가노인복지센터 △수목화원 △세현DC아울렛 △써니가든 △아세아텍괴산대리점 △소리샘보청기·의료기 △괴산의료기 △풍산원영농조합법인 △용인대비호태권도 등 지역 18개 사업장도 착한가게로 등록, 월 3만 원 이상 후원하고 있다.

이와 함께 지역 38가구도 착한가정에 가입, 어려운 이웃을 위해 월 2만 원 이상 지원하며 따뜻한 사랑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차영 군수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작은 나눔에 동참해 주신 착한가게와 착한가정 가입자분들께 감사 드린다"며 "이번 현판 전달식을 계기로 괴산사랑 희망 나눔 운동이 더욱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괴산사랑 희망 나눔 운동'을 통해 모금된 후원금은 생계지원, 의료지원, 주거지원 등 다양한 형태로 괴산군 저소득가구를 위해 사용된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