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음성군, 여성친화도시조성을 위한 유아전용의자 비치

오인근 기자 | 2019-10-09 12:10:30


▲유아전용의자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음성군은 여성친화도시조성 서포터즈의 정책제안에 따라 영유아를 동반한 민원인의 편의제공을 위해 읍·면 행정복지센터 및 출장소, 본청 민원과에 '유아전용의자'를 비치했다고 9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이번 유아전용의자 설치는 음성군 여성친화도시조성 서포터즈의 행정복지센터 공간 모니터링 결과에 따른 것이다.

서포터즈는 영유아를 동반한 민원인이 민원실을 방문한 경우, 아이를 마땅히 둘 곳이 없어 안고 업무를 보거나 테이블 위에 아이를 두는 경우가 있어 영유아의 안전 확보 및 민원인의 편의를 위해 유아전용의자 설치를 군에 제안했다.

군은 10개소에 유아전용의자를 비치하고 향후 영유아 동반 이용이 많은 시설에 확대 설치할 계획이다.

조병옥 군수는 "앞으로도 여성친화도시 서포터즈의 제안 사항을 정책에 적극 반영해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앞장 설 것"이라며 "여성친화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하고 행복하고 안전한 도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음성군은 2017년 12월 여성가족부로부터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되면서 '돌봄과 평등의 공동체, 더불어 행복한 음성'을 비전으로 여성의 사회 참여 확대 및 안전한 생활인프라 구축 사업, 여성친화도시 공공시설 가이드라인 구축 등 군의 특성을 반영한 다양한 사업을 수립, 추진하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