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계룡사랑상품권 인기... 지역경제 활성화 효자

이영민 기자 | 2019-09-10 13:32:09

[계룡]계룡시는 지난 7월 15일부터 할인판매하고 있는 지역화폐 '계룡사랑상품권'이 큰 인기를 끌며 지역경제활성화를 견인 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시는 올해 25억원 어치의 상품권을 발행해 판매에 들어가 21억원 어치의 상품권이 판매되는 등 판매량이 지속 증가함에 따라 9월 중에 추가로 5억원을 발행하기로 했다.

계룡사랑상품권 판매량 증가로 기존 상품권 미 가맹점들의 가입신청이 늘어나는 등 파급효과도 눈에 띄게 나타나고 있다.

이 같은 상품권 판매 실적 증가 요인은 할인판매에 따른 가계경제는 물론,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시민공동체 의식이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시는 상품권 판매량 증가로 지역자금 역외유출을 방지하고 지역상권에 재투입되면서 골목상권 활성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지역화폐에 대한 시민의 반응이 좋아짐에 따라 내년에는 올해 발행액 대비 목표액을 높여 상품권을 발행해 나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계룡사랑 상품권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실질적인 기여를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품권 사용에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이용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계룡사랑상품권은 관내 농협 모든 지점에서 1인당 월 50만원, 법인은 월 200만원 한도 내에서 상시 5%, 명절 30일 전에는 1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