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금산군, 지역상권 활성화 전통시장 장보기

길효근 기자 | 2019-09-10 13:31:36


▲금산군은 지난 9일 금산전통시장 상권 살리기 일환으로 문정우 금산군수를 비롯해 지역주민과 공무원 등이 참여해 제수용품 및 생활용품 구입에 나섰다. 사진=금산군 제공
[금산]금산군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통해 지역상권 살리기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지난 9일 침체된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고 다 같이 잘 사는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고자 마련했다고 밝혔다.

문정우 군수를 비롯한 금산군 공무원, 한국여성소비자연합 회원 등 30여 명은 전통시장 들러 장보기와 함께 금산시장내 식당에서 주민들과 시장 활성화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금산사랑상품권을 이용해 지역에서 생산되는 육류, 농산물 등 제수용품과 생활용품을 구입하면서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장상인들을 격려했다.

군은 전통시장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2일~11일까지 구내식당 휴무일을 지정, 점심 및 추석명절 장보기 행사 등을 적극 권장하는 등 약 10일간 전 직원들이 한마음 한 뜻으로 동참했다.

명절을 맞아 금산의 지역화폐인 금산사랑상품권을 5% 특별할인 판매해 전통시장 및 음식점, 주유소, 병·의원 등에서 사용 가능해 소비자들의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길효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