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경대수 의원 "증평 자전거도로 등 특교세 48억 원 확보"

오인근 기자 | 2019-09-10 11:06:06



[음성]자유 한국당 경대수 (충북 증평·진천·음성군)국회의원은 2019년도 하반기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총 48억 원을 확보했다고 10일 밝혔다.

경 의원에 따르면 증평군과 진천군, 음성군 모두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특별교부세로 각각 총 16억 원씩 확보했다.

증평군은 증평읍 남차-율리 간 자전거도로 개설에 4억 원, 보강천 수문정비 사업에 6억 원, 방범용 CCTV 설치사업에 6억 원이 확보돼 주민 편의와 안전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

진천군은 광혜원 복지회관 건립에 10억 원, 덕산읍 산수리 위험사면 정비에 3억 원, 신청리 위험사면 정비에 2억 원, 화랑공원 외 5개소 쿨링포그 설치에 1억 원을 확보해 지역 주민들의 다양한 복지수요에 부응하고 재난 발생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음성군은 혁신도시 어린이도서관 건립에 10억 원, 음성군 장애인복지관 내진보강에 3억 원, 금왕 정생교 보수·보강에 2억 원, 삼성 선정2교 보수·보강에 1억 원을 확보했다.

경대수 의원은 "앞으로도 우리 지역 주민들을 위한 안전과 편의를 위해 더 많은 특별교부세를 추가 확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 한 해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경대수 의원이 확보한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는 총 73억 원에 달한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