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청주시 내년 예산안 편성 본격 돌입

김진로 기자 | 2019-09-10 11:03:34

[청주]청주시는 10일 각 부서 주무팀장 및 예산담당자 200여명을 대상으로 2020년도 예산안 편성 및 지침 교육을 개최했다.

이번 교육은 2020년도 예산편성 운영기준 주요 개정사항과 예산안 편성 유의사항을 전달하고, 성인지 예산 외부강사를 초빙해 양성평등을 고려한 예산편성의 이해와 전문성을 높이는데 초점을 맞췄다.

특히 2020년도 내국세 감소에 따른 보통교부세 축소와 하이닉스의 지방소득세 감소와는 반대로 국비 규모 확대에 따른 시비 매칭분 증가로 재정운영의 어려움이 예상돼 재정운용 여건과 방향에 대해 전 직원이 공유하고 대처할 수 있도록 교육을 진행했다.

시는 예산안 지침교육을 시작으로 오는 22일까지 각 부서의 예산요구서를 제출받고, 예산 실무 심사 등 편성 작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어 의회 법적 제출 시한인 11월 21일까지 시의회에 예산안을 제출할 예정이다.

내년도 예산안은 건전재정 운영을 기조로 민선7기 공약사업의 안정적 추진, 장기미집행 도시계회시설 해소와 일자리 창출을 통한 시민생활 안정을 지원하고, 집행부진 사업은 과감히 일몰해 여건변화에 따른 현안사업의 투자재원으로 활용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내년도 지방소득세 등 자체세입 감소에 따른 재정운영의 어려움이 예상된다"며 "경제여건을 감안해 불요불급한 낭비성 예산과 경상경비는 가급적 줄이고, 시민의 안전과 행복을 우선하는 현안 위주의 재정투자와 제한된 재원의 활용성을 높여 재정운영의 효율성을 높이는데 초점을 맞추겠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