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청주시 가을, 풍성한 축제로 더 흥겨워진다

김진로 기자 | 2019-09-10 11:03:34

[청주]청주의 가을이 다채로운 축제들로 더욱 흥겨워진다.

청주시는 시민의 오감(五感)을 만족시키기 위해 2019 젓가락페스티벌, 청원생명축제, 청주공예비엔날레를 잇따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먼저 오는 20-22일 3일간 청주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2019 젓가락페스티벌이 개최된다.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진선미(眞善美)'를 주제로 학술 연구와 교육적 체험이 진행되고 다양한 디자인의 젓가락 전시를 선보인다.

올해 젓가락페스티벌은 '나만의 젓가락 만들기'와 '나무 숟가락 카빙체험'으로 세상에 딱 하나뿐인 나만의 수저를 갖는 즐거움을, '젓가락 교육 프로그램'으로는 올바른 젓가락질 습득은 물론 뇌 활동과 집중력 향상 등 젓가락의 효과도 경험하게 된다.

매해 참여자들의 가장 뜨거운 호응을 얻는 젓가락경연대회도 방식을 다양화해 참여도를 높일 계획이다.

개인전, 단체전, 릴레이전 등이 펼쳐지고, 연령대별로도 젓가락 달인에 도전할 수 있다.

지난해 준비한 물량이 조기 마감될 정도로 뜨거운 성원이 이어졌던 '헌 수저 줄게, 새 수저 다오' 프로그램도 돌아온다.

집에서 사용하던 헌 수저를 가져오면 새 수저를 '득템'하는 기쁨을 만끽할 수 있다.

이어 친환경 농·축산물이 한자리에서 선보이는 '2019 청원생명축제'가 오는 27일부터 10월 6일까지 10일간 '청원뜰 큰 잔치 열렸네'를 주제로 청주시 오창읍 미래지 농촌테마공원에서 열린다.

특히 올해는 농특산물 판매뿐만 아니라 주무대 공연과 퍼레이드, 길거리 공연 등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대폭 확충해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 가장 눈에 띄게 달라진 부분은 대표적인 볼거리가 도입된다는 점이다.

축제 입장권 예매는 청주시 전 지역 NH농협은행,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와 티켓링크를 이용하면 된다.

'2019 청주공예비엔날레'도 오는 10월 8일부터 11월 17일까지 41일간 문화제조창C와 동부창고 등 청주시 일원에서 '미래와 꿈의 공예-몽유도원이 펼쳐지다'라는 주제로 열린다.

4개의 기획전과 3개의 특별전으로 구성된 이번 비엔날레 본 전시는 한국, 미국, 중국, 스웨덴, 독일, 일본, 인도, 프랑스 등 17개국 작가 210여 명이 1000여 점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바쁜 생활 속에 작은 쉼표를 찍는 계기를 만들어주기 위해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했다"라며 "앞으로도 시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