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충북 융복합산업 경영체 공동브랜드 '다채온' 특허청 등록

김진로 기자 | 2019-08-13 10:51:42


▲충북 융복합산업 경영체 공동브랜드 '다채온' 로고. 사진=충북도 제공
[청주]충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도 농업기술원에서 육성중인 '충청북도 융복합산업 경영 협의체(회장 이연숙)'의 신뢰를 받아 이들이 생산하는 우수 농특산물 및 가공품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고자 공동브랜드인 '다채온'을 개발해 특허청에 등록했다고 13일 밝혔다.

'다채온'은 '따뜻한 온정으로 다채롭고 건강한 먹거리를 생산하는 충북 농업인의 마음'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로고는 충북도 상징인 도기를 모티브로 해, '다채온'을 적색(태양), 녹색(농업·농촌, 친환경, 농산물 등), 청색(물)을 이용해 바람이 불어오는 형태를 표현했다.

도 농업기술원은 '다채온'을 농촌융복합산업 경영체들의 온·오프라인 판매행사 시 공동브랜드로 활용할 계획이다.

또 도내 농촌융복합산업 인증업체가 사용할 수 있도록 확대 방안을 강구해 인지도와 활용도를 높여 나갈 예정이다.

현재 40개 경영체로 구성돼 있는 충북도 농촌융복합산업 경영 협의체는 지난 1-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2019에 9개 경영체가 참가해 1억 1210만원의 매출을 올렸다.

특히 옥천 '락희팜(대표 박준우)'은 중국 바이어를 통해 아로니아 초코볼을 수출하게 됐고, 청주 '꿀에서(대표 한성윤)'는 중국 CCTV와 협약을 체결해 5000만원 상당의 화분(花粉)을 납품하기로 했다.

도 농업기술원 신형섭 농촌자원과장은 "공동브랜드 '다채온'을 통해 충북도 농촌융복합산업 경영체의 고객 기반을 넓힘으로써 경쟁력이 높아지게 됐다"며 "앞으로도 브랜드 이미지를 높일 수 있는 우수 상품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