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허태정 대전시장, 시민 존중하는 소통자세로 민원해결 나서야

이호창 기자 | 2019-08-12 18:20:12


▲허태정 시장은 12일 오전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시민과의 소통 강화를 통한 갈등 해결을 주문했다. 사진=대전시 제공
허태정 대전시장은 12일 시민과의 소통 강화를 통한 갈등 해결을 주문했다.

허 시장은 이날 오전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민원 등 갈등요소에 실국장이 적극 개입하고 문제해결 역량을 보여줘야 한다"며 "무엇보다 더욱 적극적인 소통자세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민원인의 어려움을 해결 여부를 떠나 근본적으로 공직자가 어떤 태도로 임하며 시민을 존중하는가도 중요한 요소"라며 "해결이 어려운 민원일 경우 왜 안 되는지 보단 어떻게 공감해야 하는지 관심 갖는 것도 중요한 요소"라고 지적했다.

또 허 시장은 민간공원특례사업 대상에서 부결된 지역을 어떻게 시민의 공간으로 만들어갈지 폭넓은 정보공유가 필요하다고 했다.

그는 "해당지역 매입 재정을 해결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단계별 어떻게 진행되는지 시민에게 알리는 것도 필요하다"며 "시 예산으로 매입할 땅인 만큼 시민을 위한 공간으로 인식할 수 있게 알려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허 시장은 폭염과 풍수해 등 여름철 재난으로 인한 시민피해 최소화를 위해 끝까지 노력할 것과 보문산 환경개선계획에 대한 다양한 시민의견 수렴 등 현안을 논의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