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대전TP-한국생산성본부, 지역혁신성장 및 4차 산업혁명 앞장

이호창 기자 | 2019-03-18 18:39:05


대전테크노파크(대전TP)와 한국생산성본부가 대전지역 혁신성장 및 4차 산업혁명의 성공 수행을 위해 힘을 모은다.

대전TP는 18일 한국생산성본부 12층 대회의실에서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과 최수만 대전TP 원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혁신성장 및 4차 산업혁명 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사진<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으로 양 기관은 △지역혁신성장 및 4차 산업혁명 관련 정책사업 발굴 △지역혁신성장 및 4차 산업혁명 관련 연구·조사협력 △지역인력의 핵심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자격 프로그램 개발 △지역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한 생산성경영체제(PMS) 도입 △4차 산업혁명 관련 지역혁신산업(스마트공장, 블록체인, 스마트시티, AI, 빅데이터 등) 육성 협력 등 주요 분야에서 공동 협력키로 했다.

최수만 대전TP 원장은 "대전의 혁신성장과 4차 산업혁명시대 선도도시로의 성공을 지원하기 위해 4차 산업혁명 전진기지 역할을 하고 있는 한국생산성본부와 함께 협력하기로 합의했다"며 "대전테크노파크는 지역경제 활성화 및 지역 중소벤처기업의 생산성 향상을 위해 국내외 혁신기관들과 연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