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허태정 시장, "사회적문제 시민편에서 해결해야"

이호창 기자 | 2019-03-18 17:35:19


▲허태정 대전시장은 18일 시정전략회의를 열어 "시민생존권과 관련된 사안은 충분한 논의와 검토를 바탕으로 보다 꼼꼼하게 판단하고 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사진=대전시 제공
허태정 대전시장은 18일 시민생존권과 관련된 사안은 충분한 논의와 검토를 바탕으로 보다 꼼꼼하게 판단하고 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 시장은 이날 시청 중회의실에서 시정전략회의를 열어 "시정을 추진함에 있어 사안의 중대성에 따라 실국 간 충분한 의사소통과 협의를 요할 때가 있다"며 "시민생존권과 시민안전에 관한 사안은 사회적 의제로 실국 협의를 넘어 전체회의 과정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특히 "시정이 시민생존권과 맞물려 있을 경우 시정 원칙과 방향이 옳아도 서로의 접점을 찾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늘 시민 편에 서서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려는 자세를 갖자"고 당부했다.

이날 허 시장은 지난주 예산정책협의회에서 건의한 현안사업 예산확보 후속조치와 국비확보 전담팀(T/F) 가동을 지시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