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문(文) 열린 자연치유도시 제천 만든다

이상진 기자 | 2019-03-18 14:44:18

제천시는 '비(非)문해자 없는 자연치유도시 제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2019년 힐링문해학교 30개소를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시 관계자는 "2013년에 성인문해교육 지원조례를 제정하고 꾸준히 성인문해교육지원 사업을 펼쳐왔다"면서 "비문해자들이 배움의 끈을 이어 갈 수 있도록 도와 자존감을 회복시키고 다함께 참여하는 사회공동체를 만들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문해학교는 읍, 면, 동지역 경로당, 마을회관, 시설이용자 등을 대상으로 비 문해자 수요 신청을 받아 2019년에는 총 30개소(상반기 14개소, 하반기 16개소)를 선정 운영하게 된다.

상반기에는 신담노인정, 포전경로당, 제천장애인가족지원센터, 선고1구경로당, 송수골경로당, 당모루경로당, 덕산면월롱리경로당, 제천재가노인지원센터, 백운면가정리노인회, 덕산다문화, 청풍면분회대류리경로당, 덕동리경로당, 거북경로당, 신백덕일1차경로당 등이 지정됐다.

이달 18일부터 130명의 학습자들이 참여해 기초한글 및 수학, 생활문해, 교통문해, 정보문해 등 다양한 문해교육이 주 1회 2시간씩 총 15회에 걸쳐 이뤄진다.

문해 학습자들은 2019년 제2회 충청북도 문해한마당과 제13회 제천시평생학습어울림한마당 행사의 시화전 전시 등에 참여하며 정규학교에서 배우지 못한 설움을 씻어내게 된다.

힐링 문해학교 지정을 원하는 기관 및 단체는 제천시평생학습관(☎641-5492)으로 전화하면 선정 절차를 거쳐 문해교육을 받을 수 있다.

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