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진천군 추경 5257억원 편성 역대 최대 규모

김진로 기자 | 2019-03-18 14:44:17

[진천]진천군은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 5257억 원을 편성해 진천군의회에 제출했다고 18일 밝혔다.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은 일반회계 4540억원, 특별회계 717억원으로 당초 예산보다 950억원(22.06%)이 증가한 규모다.

이는 진천군 역대 추경 예산액 가운데 최대 규모다.

일반회계 주요 추경재원은 급속한 인구 증가와 활발한 기업체 유치로 기준재정수요액 증가에 따라 증액 교부된 보통교부세 281억원과 지방소비세 세율 인상으로 인한 일반조정교부금 37억원, 국도비 보조금 62억원, 순세계잉여금 190억원 등이다.

일반회계의 세출예산으로 편성된 주요사업은 △혁신도시 육아종합지원센터신축 12억원 △아동수당지원 10억원 △스마트 교육환경 조성지원 2억원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사업 12억원 △종합스포츠타운조성사업 29억원 등이다.

또 △백곡호둘레길조성 실시설계용역 1억원 △이월다목적체육관건립 설계비 1억원 △환경기초시설 52억원 △도로망확충사업 38억원 △도시계획시설관련 사업 66억원 등도 편성됐다.

송기섭 군수는 "이번 추경안은 정주여건 개선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는 물론 군민들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실생활과 직접적으로 연관된 군민 체감형 사업,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필요한 사업 등에 많은 비중을 두고 편성했다"며 "앞으로 적극적인 재정집행을 통해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제1회 추경 예산안은 오는 22일 개회하는 진천군의회 임시회에 상정돼 심의의결을 거쳐 오는 29일 본회의에서 최종 확정된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