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청양군,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박대항 기자 | 2019-03-18 14:41:35

[청양]청양군이 행정안전부 주관 '2018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군은 재정인센티브 5000만원을 받게 됐다.

민원서비스 종합평가는 국민이 원하는 서비스를 선제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2017년 도입된 제도로 청양군은 민원행정 및 제도개선계획 수립의 적합성과 기관장의 의지 및 관심도로 2년 연속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또 대치면 산업팀 김민경 씨는 유공공무원으로 선정돼 장관표창을 수상했다.

군은 이번 평가에서 법정 민원만족도 90.71점을 받아 전년대비 0.4점 오른 점수를 기록했고, 이는 전국 지자체 평균보다 3.43점 높은 수치다.

중앙부처를 비롯해 전국 지자체 및 교육청 등 304개 기관(중앙 44, 교육청 17, 광역지자체 17, 기초지자체 226개)을 대상으로 실시된 이번 평가는 지난 2017년 10월부터 2018년 9월 말까지 민원처리 전반에 대해 기관 유형별로 상대평가를 해 기관별 등급(가 10%, 나 20%, 다 40%, 라 20%, 마 10%)을 결정했다.

이 중 청양군은 최고 등급인 '가'등급을 받으며 226개의 기초지자체 중 상위 10%에 이름을 올렸다.

행안부 종합평가는 민원행정 관리 기반과 민원제도 운용 및 처리 실태, 민원 만족도 등 3개 분야를 축으로 △민원행정 및 제도 개선 계획 수립의 적합성 △기관장의 민원에 대한 의지 및 관심도 △민원 공무원에 대한 인센티브 제공 실적 △민원조정위원회, 민원 후견인, 사전심사청구제 운영 실적 △민원 처리 상황 점검 등 다양한 부분을 평가한다.

청양군은 매월 실시하는 민원처리실태 점검을 비롯해 △사전심사청구제, 민원후견인제, 민원조정위원회 등 민원제도 활성화 노력 △포상금 지급, 해외여행 추진, 힐링교육 등 민원공무원을 위한 인센티브 제공 △복합민원 처리를 위한 복합민원팀 운영 △보청기, 점자책, 휠체어 구비와 사회적 약자를 위한 배려창구 운영 △건강코너, 수유실, 유아놀이방 등 어린이와 여성을 위한 공간 마련 △찾아가는 이동군수실, 무료법률상담 운영 등으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군 관계자는 "2년 연속 우수기관에 선정돼 공직자 모두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따스한 마음을 담은 고품격 민원행정 서비스로 군민에게 최고의 행복을 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