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논산시, '건강한 돌봄놀이터'로 아동 비만 막는다

이영민 기자 | 2019-03-18 14:39:54

[논산]논산시(시장 황명선)는 2019년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인 '건강한 돌봄 놀이터'에 3년 연속 선정돼 3월부터 7월까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이 주관하는 건강한 돌봄 놀이터 사업은 아이들이 채소·과일 등 건강식품과 친해질 수 있도록 미각 체험형 영양교육과 놀이도구를 이용한 신체활동 프로그램을 통해 아동비만을 예방하기 위한 사업이다.

시는 초등학교 돌봄교 실 4개소(논산반월초, 논산동성초, 연무초, 은진초) 1-2학년 106명을 대상으로, 운동처방사·영양사·학교영양교사·신체활동 강사 등 전문 인력을 투입해 교육을 진행한다.

특히 관내 학교별 건강행태 조사결과 낮은 과일 섭취율과 고열량 지방 섭취 등 부적절한 식습관으로 인해 아동 비만율이 증가함에 따라 아이들에게 신체활동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과 올바른 건강식습관을 심어줄 수 있도록 민·관·학이 협심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작년 참여 학생들에게서 체질량 감소와 영양·신체활동 지식습득, 아동상호간 친밀감과 자율성이 향상되는 등 긍적적인 효과가 나타났다"며 "올바른 생활습관 형성으로 비만을 예방하고, 건강하게 성장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