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영동군, 도시재생전략계획 공청회 개최, 소중한 주민의견 듣다

손동균 기자 | 2019-03-18 10:45:17

[영동]영동군은 18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영동군 도시재생 전략계획(안) 주민공청회를 개최했다.

이날 공청회에는 박세복 군수를 비롯해 지정토론자로 유원대 백기영 교수(좌장), 충북도시재생지원센터 변혜선 센터장, 건축도시연구소 손동필 박사와 영동군의회 의원, 군민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공청회는 '영동군 권역별 쇠퇴진단 및 활성화지역 우선순위 선정에 대한 도시재생 전략계획(안)' 설명에 이어, 관계전문가 토론시간 및 군민들의 의견청취 순으로 진행됐다.

주요 의견으로는 농촌지역의 고령화에 따른 인구감소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고민해 주민과 함께하는 도시재생이 되도록 노력해 달라는 의견이 제시됐다.

또 주차장 부족·골목길 개선 등 현재 당면해 있는 현한 문제점과 불편사항에 대해 같이 공유하고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군은 주민공청회에서 관계전문가 및 일반군민 의견 등을 종합해서 균형발전을 위한 재생사업과 문화컨텐츠 등을 구상해 군민이 만족할 수 있는 도시재생 전략계획이 수립될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박세복 군수는 "이 주민공청회는 전문가와 주민의 지혜를 모아 영동군의 도시재생을 위한 토론과 발전적인 상생의 대안을 모색하는 자리"라며, "군민의 염원이 담긴 도시재생사업들은 지역 균형발전과 군민행복증진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시재생전략계획은 국가도시재생 기본방침을 참고해 도시재생과 관련한 각종 계획, 사업, 프로그램과 지역의 자산 등을 조사·발굴하고, 도시재생활성화지역의 지정과 도시재생 추진전략 수립을 위한 영동군의 핵심 발전 계획이다.손동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