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충남도, 봄나들이 철 다중이용업소 교차 합동점검

김정원 기자 | 2019-03-17 11:24:55

충남도는 오는 22일까지 관광객 등이 많이 이용하는 식품위생업소에 대한 교차 합동 점검을 한다.

이번 점검은 봄나들이 철 식중독 예방 등을 위해 실시하는 것으로, 고속도로 휴게소와 터미널, 역, 유원지, 놀이공원 안팎 식품위생업소, 도시락 프랜차이즈, 햄버거 조리·판매업소, 푸드트럭 등 320여 곳을 대상으로 인근 시·군·구 간 교차로 점검을 진행한다.

주요 점검 내용은 부패·변질 원료 사용 여부,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 여부, 식품 비위생적 취급 여부, 종사자 건강진단 실시 여부, 조리·판매장 위생 관리 상태, 무등록·무표시 제품 사용·판매 여부 등이다.

이와 함께 도는 도 보건환경연구원과 도민들이 많이 섭취하는 도시락과 햄버거 60여 건을 수거해 식중독균 오염 여부도 검사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교차 합동점검을 통해 식중독 발생 등 식품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김정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