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농어촌의 미래 이끌 후계농·어업경영인

은현탁 기자 | 2019-01-10 11:10:38

[홍성]홍성군은 창업 초기 청년농어업인의 안정적인 농어촌 정착과 우수한 청년인력의 농어촌 유치를 위한 청년어업인 영어정착 지원사업 및 후계농업경영인 육성 사업 대상자를 모집한다.

청년어업인 영어정착지원 사업은 만 18세 이상부터 만 40세 미만이면서 어업경력 3년 이하의 귀어인 및 후계어업경영인 중 신규어업창업자(예정자)에게 9개월 간 매월 80만-100만 원을 지급하는 사업이다. 희망자는 오는 25일까지 홍성군청 농수산과 수산행정팀에 사업신청서, 계획서 및 신분증과 관련 서류를 지참해 신청하면 된다.

2019년 후계농업경영인 지원 사업은 만 18세 이상부터 만 50세 미만인 예비 농업인 및 농업경영인을 발굴해 일정기간 동안 자금·교육·컨설팅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해 정예 농업인력을 육성하기 위한 사업으로, 연리 2%, 3년 거치 7년 분할상환을 조건으로 최대 3억 원까지 지원한다.

신청 자격은 병역필, 면제자(여성 포함) 또는 산업기능요원 편입대상자, 농업계 학교를 졸업했거나 농업 관련 교육을 이수한 사람이어야 하며, 신청을 원하는 사람은 1월 31일까지 신청서 및 관련 서류를 구비해 주소지 읍·면행정복지센터 산업팀에 제출하면 된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