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홍성군, 산불취약지역 등 대상으로 예방 활동 실시

김정원 기자 | 2018-12-06 10:35:21


▲홍성군은 산림인접지역, 산불취약지역 등을 대상으로 인화물질 제거 및 공동소각 등 산불 예발 활동을 펴고 있다. 사진=홍성군 제공
[홍성]홍성군은 오는 18일까지 '인화물질 사전제거 및 마을 공동소각기간'으로 정하고 산불예방 활동에 나섰다고 6일 밝혔다.

최근 산림인접지에서의 농산폐기물, 쓰레기 소각 등으로 인한 산불 오인신고가 급증함에 따라 읍·면별로 소각기간을 정해 공동소각을 진행하기로 했다.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 산불감시원, 관계 공무원 등은 산불진화차 및 진화장비, 파쇄기, 예초기 등을 활용해 인화물질 제거 및 마을 공동소각을 진행한다.

특히 농산폐기물을 처리하고 싶지만 노동력 부족 등으로 처리하지 못하던 취약계층이나 산림인접지역, 산불취약지역을 대상으로 중점 소각할 계획이다.

이번 활동을 통해 본격적인 산불위험시기 이전에 잠재적 산불위험요소를 선제적으로 제거해 산불 발생 확률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각종 교육 등을 통해 주민에게 산불경각심을 고취시켜 나가는 동시에 철저한 감시를 통한 산불발생 사전 예방에 주력해 나갈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대부분 산불이 농산폐기물 소각으로 인해 발생하기 때문에 허가 없이 산림인접지역에서 농산폐기물 소각행위를 하면 안된다"며 "산림인접지의 농산폐기물은 군 및 읍·면에 사전신고를 통해 파쇄하거나 공동 소각해달라"고 말했다. 김정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